현재위치 : Home > 아내가 쓰는 이야기
 
 
엄마 보고싶은 엄마
작성자 :  허옥이 작성일 : 2015-10-01 조회수 : 561
엄마

엄마 엄마 내엄마

육남매 우리 엄마

분꽃을 좋아한 당신

채송화도 사랑한 당신

이승의 모던것 내려놓으시고

엄마 편히 가시이소

우리 엄마

내 엄마


여든 일곱해를 살다가신 엄마
당신의 큰딸 태옥이가 가을비 내리는 저녁에.
 
 
(총 :38건 / 페이지:1/4 )
No.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 임진년 포도송이분양 이벤트 정창화 2012-02-10 984
 6월호 전원생활 정창화 2010-05-27 1933
 포도송이 분양 이벤트 선물이 펑펑 관리자 2010-01-02 2099
 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관리자 2009-10-01 2331
38  엄마 보고싶은 엄마 허옥이 2015-10-01 561
37  8월의 마지막 날 허옥이 2015-09-04 592
36  남편 친구께서 복숭아를 허옥이 2010-08-26 1509
35  서울 직판행사를 다녀와서 허옥이 2009-09-25 1906
34  딸네집 대형사고 났다나요 허옥이 2009-07-29 2139
33  해외서 온 엽서 허옥이 2009-05-25 1913
32  유럽 배낭여행을간 아들의 전화 허옥이 2009-05-21 1928
31  테스트중 관리자 2009-04-30 2393
30  아인 슈타인의 성공법칙 허옥이 2008-12-22 1846
29  외손녀 화이팅! 허옥이 2008-09-30 1960

1 2 3 4 >

 
 
HOME | 농원소개 | 오시는 길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이용약관
상호 : 시골포도원 | 대표자 : 정창화 (sigolpodo@sigolpodo.com)
사업자등록번호: 510-90-36670 | [사업자정보확인]
통신판매업신고 : 제2006-경북김천-0069호
주소 : 경북 김천시 봉산면 덕천3길 46-6
전화 : 054-436-4031 | 핸드폰 : 010-2436-4031
현재접속자 :
오늘접속자 : 27
전체접속자 : 429,550